default_setNet1_2

천안시, 2개 외투기업 3500만 불 규모 투자유치

기사승인 2022.08.18  09:46:37

공유
default_news_ad1

- 글로벌 우량 외투기업과 투자협약, 지역경제 성장 동력 확보 및 고용 창출

   
▲ 천안시청

천안시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경제위기에도 반도체 제조용 특수가스 생산 기업 등 글로벌 우량 외투기업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시는 18일 오후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신동헌 천안시 부시장을 비롯한 김태흠 충남도지사, 기업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2개 외국인 투자기업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천안시와 협약을 체결한 기업은 칸토덴카화인프로덕츠한국 주식회사와 주식회사 남일중공업이다.

2개 기업은 침체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투자 양해각서에 서명하고 협약에 따라 총 3만6,077㎡ 부지에 3,500만 불 상당 투자와 120명의 신규 고용 창출을 약속했다.

일본 칸토덴카 공업의 자회사인 칸토덴카화인프로덕츠한국은 반도체 제조용 특수가스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국내시장 투자를 지속해서 늘려가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천안 제5산단 외투지역 확장부지 2만5,098㎡에 3,000만 불을 투자해 공장을 증설하고 50명을 신규 고용하기로 했다.

천안 외국인투자지역에 공장이 있는 산업용 축전지 생산기업 남일중공업은 500만 불 추가 투자로 공장을 증설해 70명을 신규 고용할 예정이다.

시는 2개 기업이 이번 투자계획을 성공적으로 실행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각종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신동헌 천안시 부시장은 “글로벌 경제위기 속에서도 천안의 미래 가치를 믿고 투자를 결정해 주신 기업 대표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많은 기업이 천안에서 제2의 도약을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과 기업의 가치 상승을 위한 도시 인프라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혁만 기자 khm9870@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