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순천향대, 특별장학금 지급

기사승인 2020.07.31  17:00:41

공유
default_news_ad1
   
 

순천향대 (총장 서교일)는 31일 학비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지난 1학기 등록금 기준으로 실납입 수업료의 10%를 특별장학금으로 지급키로 결정했다.

순천향대는 지난 1학기에 등록한 재학생을 기준으로 계열별로는 최대 약 34~50만원선의 금액을 특별장학금으로 지급하게 된다.

오는 8월 졸업예정자에겐 현금으로 직접 지급하고, 2학기 등록자에겐 실납입 수업료에서 해당금액을 감면해 주는 방식이다.

아울러 오는 2학기에 휴학하는 학생의 경우에는 복학시 이를 적용해 감면할 방침이다.

특히, 이번 특별장학금의 재원 마련을 이유로 일부 대학들이 성적우수 장학금을 지급하지 않는 것과는 달리 순천향대는 정상적인 성적우수 장학금을 지급한다는 것이 특별장학금 지급 결정에서의 중요한 비중을 차지한다고 대학측 관계자는 전했다.

또 ‘코로나 특별장학금’ 지급 방안을 놓고 지난 6월부터 5차에 걸친 등록금심의위원회를 열고 총학생회 대표 학생들과 긴밀히 협의해 왔다.

대학 관계자는 “수혜 대상은 약 8천여명의 재학생이 해당되며 개인별 10%로 전체 장학금액은 약 25억 2천여만원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문교 기자 moongyo6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