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홍성군, 중앙부처 공모 87개 선정으로 국·도비 388억원 확보

기사승인 2019.11.14  10:03:08

공유
default_news_ad1

- 생활 SOC복합화 사업, 지역발전투자협약 등 선정… 연말에는 최고치 경신할 듯

   
▲ 홍성군

홍성군은 10월 말 기준 중앙부처 공모사업 87개 사업에 선정되며 국·도비 388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작년 같은 기간 236억원에 비해 크게 증가한 수치며 군은 연말 군정 사상 최고치 경신을 내심 기대하는 분위기다.

군은 생활 SOC 복합화 사업 및 구도심 개발 등과 관련된 다수 사업이 선정돼 지역 숙원해소 및 균형 개발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라고 밝혔다.

우선 군은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소관 생활 SOC 복합화 공모사업으로 국·도비 46억원을 따냈다.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인프라 구축으로 건강하고 사람다운 삶을 영위해 주기위한 사업으로 문재인 정부의 주력사업이다. 군은 건강생활·교통해소센터 건립 등을 통해 주민들의 정주여건 및 문화 향유권 향상에 기여할 방침이다.

군은 지역발전 투자 협약 국·도비 예산 118억원도 확보했다. 사회적 농업 활성화 등을 통한 홍성형 농촌 유토피아 구현사업이다. 균형위 첫 시범사업으로 전국 11개 지자체만 선정된 대표적 공모 사업 유치 실적이다.

이와 함께 군은 청년 일자리·주거·문화 공간 전초기지로 활용될 청년복합문화창업공간 잇슈창고 건립 예산 국·도비 14억원도 확보했다.

또한 군은 문화체육관광부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22억원의 국·도비 예산을 확보했다.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은 지역 인적자산과 다양한 문화자원을 활용해 문화다양성의 도시를 만들어가는 사업으로 군은 이를 통해 문화를 통한 원도심 재생 및 관광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장애인 생활 체육 활성화와 저변 확대를 위한 장애인 수영장 건립사업으로 국비 40억원, 우리농산물 소득 다변화를 위한 식량작물 공동경영체 지원 사업에 국·도비 17억원 등도 확보했다.

그 밖에 구항면 기초생활 거점육성사업 국비 28억원, 군민 환경권 증진을 위한 미세먼지 숲 조성사업으로 국·도비 6억원,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 7억원, 의병의 날 기념행사 사업으로 국·도비 2억원 등을 확보했다.

군 관계자는 “중앙부처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분야별로 추진 가능한 사업을 현미경 검토해 공격적으로 임한 결과”며 “지역 균형 발전 및 군민 생활권 향상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안명훈 기자 amh-87@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