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워디·가디 ‘충남 방문의 해 홍보’ 첫 외출

기사승인 2024.04.17  13:48:38

공유
default_news_ad1

- 예산 세계대표자대회장에 마련한 ‘충남관광 홍보관’서 이벤트 진행

   
 

올해 초 탄생한 충남관광 캐릭터 ‘워디’와 ‘가디’가 ‘2025-2026 충남 방문의 해’ 홍보를 위해 첫 외출에 나섰다.

17일 도에 따르면, 워디와 가디는 예산 스플라스 리솜 세계한인무역협회 제25차 세계대표자대회 행사장에 마련한 ‘충남관광 홍보관’에서 충남 방문의 해 홍보 활동을 펼쳤다.

워디는 충남 도조인 참매를 형상화 했고 가디는 백제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진묘수를 본따 만들었다.

워디라는 명칭은 표준어인 ‘어디’를 부르기 쉽고 정감 있는 충청도 사투리로 표현한 것으로 충남 구석구석을 누비며 활기차게 여행한다는 뜻을 담았다.

가디는 진묘수가 무령왕릉을 수호하는 상상 속 동물인 점을 감안, 수호자를 뜻하는 영어 ‘가드’를 충청도 사투리를 연상할 수 있도록 바꿨다.

이날 충남관광 홍보관에서 워디와 가디는 사진 찍어주기 등 인형탈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 충남관광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맺기 활동도 펼쳐 방문객들이 충남관광 정보를 지속적으로 안내받을 수 있도록 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첫 활동을 시작으로 워디와 가디는 전국 관광박람회와 설명회를 누비며 충남 방문의 해를 알리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워디와 가디를 활용한 관광 콘텐츠와 굿즈 등도 제작해 충남 관광 홍보에 활용토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정문교 기자 moongyo6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