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천안시, 충남 최초 홈페이지 내 공직자 성명 비공개 전환

기사승인 2024.04.11  09:22:33

공유
default_news_ad1

- 대한민국 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에 충남대표로 안건상정 예정

   
▲ 천안시청

천안시가 충남 최초로 홈페이지 내 공직자 성명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시는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공직자의 개인정보 유출에 의한 피해를 사전 방지하기 위해 홈페이지 내 공직자 성명을 비공개로 전환했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박상돈 천안시장은 지난 3월 충남 시장·군수 협의회에 ‘직원 정보 부분공개 전환’에 대한 의견을 제출했으며 다음 달 예정된 대한민국 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에 충남을 대표해 정식안건으로 상정할 예정이다.

시는 지난 1월 청사 내 직제표의 직원 사진을 제거했으며 ‘천안시 악성민원 근절 및 공무원 등의 보호·지원 조례’를 실질적으로 적용할 수 있도록 ‘악성민원 피해직원 보호·대책반’을 운영해 오고 있다.

또 2015년부터 각종 스트레스 상황에 노출될 수 있는 직원들을 위해 1대1 개인 상담과 심리검사, 특강 등을 제공해왔다.

특히 올해부터는 청사 내에 상담공간을 마련해 주1회 출장상담을 지원하고 있으며 향후 전문 심리상담사를 채용해 상담센터를 설치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최근 뉴스를 통해 공직자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안타까운 사건을 접했다”며 “시 직원들도 공직자이기 이전에 사회를 구성하고 있는 한 사람의 개인으로 직원들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혁만 기자 khm9870@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