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태안군, 군복무자에 상해보험 지원

기사승인 2022.10.05  07:17:41

공유
default_news_ad1

- 군복무 중 사망·상해·질병 등 발생 시 보험금 지급

   
▲ 태안군청

태안군이 지역 청년들의 안전을 위해 현역 군복무자를 대상으로 상해보험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히고 대상자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군은 지역 청년이 군복무 중 사고를 당했을 경우 당사자와 가족의 심리적·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현실적 지원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보고 태안군에 주소지를 둔 군 입영 청년 전원에 대한 단체상해보험에 가입한 상태다.

이는 지역 청년들이 안심하고 국토방위 의무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 군복무자의 경우 복무 시작과 동시에 자동으로 가입되므로 별도 절차가 필요 없다.

대상자는 현역·상근예비역·의경·해경·의무소방원 등이며 사회복무요원 및 직업군인은 제외된다.

군복무 중 상해로 인한 사망이나 후유장해, 질병사망 등의 피해를 입었을 경우 최대 5천만원까지 보장된다.

또한, 상해·질병으로 인한 입원, 골절·화상 진단금, 수술비, 뇌출혈 진단금, 급성심근경색 진단금, 외상성 절단 진단비, 군복무 중 중증장해 진단비, 정신질환 진단비 등도 보장된다.

휴가나 외출 시 피해를 입어도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타 보험에 가입돼 있어도 중복보장이 가능하다.

보험금 청구 시에는 군복무자가 신청서 및 구비서류를 작성해 보험사에 제출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나라를 위해 입대한 지역 청년들의 안전을 도모하고 가족의 어려움을 나누기 위해 매년 상해보험을 가입하고 있다”며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권환철 기자 khc-2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