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천안시, 올해 첫 벼베기…풍년 기원

기사승인 2022.08.19  09:49:46

공유
default_news_ad1

- 박상돈 시장과 관계자들, 청당동 오종수씨 농가에서 1.2ha에서 5.5t 빠르미 수확

   
▲ 천안시청

천안시가 19일 청당동 일원 오종수 농가에서 올해 첫 벼베기를 했다.

이번에 수확하는 벼는 지난 5월 7일 오종수 농가가 모내기 후 약 100일 동안 재배한 극조생종 ‘빠르미’ 품종이다.

이날 오종수 농가는 1.2ha에서 5.5t의 빠르미를 수확했고 오 씨는 벼 수확 후 이모작을 준비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빠르미 품종은 극조생종으로 일반적인 벼 품종보다 50일 이상 재배기간이 짧고 도열병에 저항성을 갖추고 있어 안정적인 식량 생산이 가능하다.

국내에서 이모작과 이기작이 가능한 유일한 품종으로 햅쌀 생산으로 인한 농가 경쟁력 강화 및 소득 창출도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극조생종 쌀 재배가 성공적으로 이뤄진 만큼 쌀생산 경쟁력 강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며 “천안시도 품질 좋은 농산물 생산과 농업인의 소득 증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혁만 기자 khm9870@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