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천안시, 소상공인 경영안정 지원대책 추진

기사승인 2022.01.17  09:26:53

공유
default_news_ad1

- 2021년 4분기 사회보험료 지원 및 방역물품 구매 비용 최대 10만원 지원 등

   
 

천안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한 지원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올해 소상공인을 위한 ‘사회보험료 지원사업’, ‘방역물품 구매 비용 지원사업’, ‘특례보증’ 등을 시행한다.

먼저 시는 17일부터 2월 11일까지 ‘2021년 4분기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신청을 받는다.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사업은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소규모 사업장의 경영 부담을 완화하고 근로자의 고용안정과 사회안전망 편입을 위해 사업주에게 두루누리 사회보험료 지원금을 제외한 사업주 부담금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월평균 220만원 미만의 임금을 받는 근로자 10인 미만 고용 사업장으로 두루누리 사업 지원을 받는 관내 소상공인이다.

접수처는 천안시청 당직실, 동남구청 당직실으로 기존 가입한 사업장은 별도 신청하지 않아도 지원받을 수 있으나 근로자의 신규 입사 또는 퇴사가 발생했다면 변경 신청을 해야 한다.

시는 2021년 3분기 접수 결과 2,492개의 사업장의 6,281명에게 사회보험료 지원 혜택을 제공했다.

작년 3분기 때 변경 신청하지 못한 사업주는 올해 4분기 신청 시 소급 지원도 가능하다.

방역패스가 적용된 소상공인과 소기업에 방역 관련 물품 구매 비용 최대 10만원을 지원하는 ‘방역물품 구매 비용 지원사업’도 시행한다.

지원대상은 방역패가 의무 적용되는 16개 업종으로 매출액이 소기업에 해당하며 신청일 기준 휴폐업 상태가 아닌 사업체다.

지원항목은 QR코드 확인 단말기, 손세정제, 마스크, 체온계, 칸막이 등 방역 관련 시설이나 물품, 장비이다.

지난해 12월 3일 이후 구입한 신용카드 전표나 현금영수증, 세금계산서에 명시된 금액을 산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신청 기간은 1차로 17일부터 2월 6일까지 방역패스 적용 소기업이나 소상공인 중 희망회복자금 수령업체를 대상으로 하며 2차로는 2월 14일부터 2월 25일까지 희망회복자금 미수령업체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신청 방법은 천안시청 누리집 또는 온라인 신청하기 링크에 접속해 필요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마지막으로 천안시는 올해 예산 50억원을 확보해 담보능력 부족으로 은행 대출이 어려운 소상공인이 금융기관에서 저금리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보증을 지원하는 ‘소상공인 특례보증’도 시행하고 있다.

대상은 지역에 사업장을 두고 영업 중인 소상공인으로 1개 업체에 5,000만원까지 지원이 가능하며 100% 전액 보증이 이뤄진다.

상환조건은 2년 거치 일시 상환 또는 2년 거치 3년 균분 상환이다.

시는 이번 50억원 특례보증 지원금을 통해 12배인 600억원 대출을 지원하며 17일부터 접수를 진행한다.

신분증이나 사업자등록증 등 관련 서류 등 접수 관련 문의 사항은 충남신용보증재단 천안지점으로 하면 된다.

권혁만 기자 khm9870@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