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태안군, 30일 ‘종교시설 9명 포함’ 코로나19 확진자 12명 발생

기사승인 2021.07.30  16:37:22

공유
default_news_ad1

- 7월 13일 하루 7명 이후 최다, 郡 “확산 방지 위해 군 역량 총동원”

   
 

태안군이 7월 30일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 12명이 신규 발생함에 따라 재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이날 하루 태안군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2명이 신규 발생해 접촉자 검사 및 긴급 방역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이번 확진자 발생은 지난 7월 13일 7명 이후 가장 많은 수치로 지역별로는 태안읍 8명, 원북면 3명, 근흥면 1명이다.

태안 84번, 86번, 88번과 90~95번은 24일 태안읍 종교시설에서 예배를 본 교인으로서 검체 결과 확진됐으며 태안 85번 확진자는 지난 28일 발열로 인한 검체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태안 87번 확진자는 태안 78번 확진자의 사위로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태안 89번 확진자에 대해서는 현재 조사 중에 있다고 군은 전했다.

12명 중 9명이 해당 교회를 통한 감염으로 군은 30일 해당 교회를 폐쇄 조치하고 교인들에 대해 긴급 검체를 실시했으며 추가적으로 역학조사를 실시 중에 있다고 밝혔다.

군은 10대 확진자가 5명에 달함에 따라 30일 긴급 재난안전대책 보고회와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개최해 방역대책을 논의했으며 청소년들의 이용 비중이 높은 학교와 학원, 독서실 등 관련시설에 대해서도 교육청과 연계해 휴원 및 특별점검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대책회의에서 나온 각종 행사, 회의 등의 취소 및 비대면 추진 종교활동 시 방역수칙 준수 학원 및 학생 위생관리 철저 도서 감염병 환자 이동체계 점검 등 협조사항을 충실히 이행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함께 노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가세로 군수는 “코로나19 확산을 막아 군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군의 역량을 총동원하겠다”며 “군민 여러분께서는 군의 방역지침에 적극 협조해주시기 바라며 실내·외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외출 자제 등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힘써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권환철 기자 khc-2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