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산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대상 확대. 산후관리 편의UP

기사승인 2021.05.07  07:06:16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는 22일부터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 -’ 150% 이하

   
 

서산시가 오는 5월 22일부터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 대상자를 기존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 출산가정에서 150% 이하 출산가정까지 확대한다.

사업은 출산가정에 건강관리사를 파견해 산모의 산후회복과 신생아 양육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대상 확대는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해 출산을 지원 및 장려하기 위한 보건복지부의 조치에 따른 것이다.

2021년 5월 22일 출산 또는 출산예정일인 경우부터 적용된다.

대상자에게는 산모의 건강관리, 신생아 양육, 산모의 감염 예방 및 가사활동 등 지원 서비스를 5일에서 25일까지 지원한다.

지원 비용은 태아유형, 출산순위, 소득구간, 서비스 기간 등에 따라 차등 지원된다.

신청기간은 출산 예정 40일 전부터 출산 후 30일까지며 서산시보건소로 주민등록등본과 출산예정일 증명서를 지참 방문하거나, 인터넷 ‘복지로’에서 신청하면 된다.

이용율 건강증진과장은“오는 22일부터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대상이 확대된다”며 “관내 출산가정의 산후회복과 아이 양육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권환철 기자 khc-2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