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지역 현안 국비 확보 ‘행정력 집중’

기사승인 2020.11.18  15:37:37

공유
default_news_ad1

- 양승조 지사, 18일 국회 찾아 현안 설명하고 관심·지원 당부

   
▲ 지역 현안 국비 확보 ‘행정력 집중’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등조정소위원회의가 진행 중인 가운데,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지역 현안 사업 관련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해 국회를 찾았다.

양 지사는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회의장, 국회의원, 기획재정부 및 예산정책처 관계자 등을 만나 지역 현안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이날 양 지사는 국회 의원회관을 찾아 박병석 국회의장, 예결위원장 정성호 의원, 복지위원장 김민석 의원, 농해수위원장 이개호 의원, 행안위원장 서영교 의원, 행안위 여당 간사인 한병도 의원, 예결위 임호선 의원 등을 잇따라 만났다.

또 임익상 예산정책처장, 안일환 기재부 2차관과도 자리를 마련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판교지구 다목적 농촌용수 개발 10억원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15억원 충남 광역형 환경교육연수원 건립 5억원 충남 장애인가족 힐링센터 건립 7억원 보령 해양레저관광거점 조성 10억원 금산 인삼 지역특화 관광단지 조성 29억원 스타트업파크 조성 5억원 등 주요 신규 사업에 대한 국비 반영을 요청했다.

또 남당항 다기능어항 개발 50억원 당진항 진입도로 개설 5억원 서해선 복선전철 건설 7000억원 등 계속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국비 지원도 강조했다.

아울러 서해선 복선전철 서울 직결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화력발전 지역자원시설세 세율 인상, ‘의료법’ 일부 개정안 신속 처리 등 법 개정도 건의했다.

정부 예산안은 현재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증·감액 심사 중이며 예산안 합의에 도달하면 오는 30일 예결위 전체 회의를 통해 최종 의결한 뒤 본회의에 상정한다.

도는 국회가 내년도 예산안 심사에 본격 착수함에 따라 국회 상주 캠프를 통해 예산 심의 동향을 살피며 적극 대응하고 있다.

정문교 기자 moongyo6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충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